HOME 홍보마당 언론보도
2016-07-24
[국제뉴스]인천시, 'SWG통합운영센터' 가동 본격화
(인천=국제뉴스) 김종훈 기자 = 인천시 '스마트워터그리드(Smart Water Grid) 통합운영센터'가 21일 개소식과 함께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.
그동안 인천시와 SWG 연구단은 스마트워터그리드 데모 플랜트 사업을 통해 연구단에서 지난 4년여에 걸쳐 개발해 온 첨단기술들을 상용화하기 위해 사업비 40억 원을 들여 '물 복지, 물 안보, 물 효율'이라는 개념으로 단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왔다.
이날 개소식을 갖게 된 SWG통합운영센터는 데모플랜트 세부사업을 하나로 묶어 관리·제어하는 곳으로 물 관련 정보를 수집 분석하는 의사결정지원시스템(DSS)으로 구성해 SWG 데모플랜트의 브레인 기능을 하게 된다.
SWG통합운영센터는 세계 최초로 개발해 옹진군 대청도에 설치·운영 중인 '하이브리드형 SWG 이동식 물 생산 설비(100t/일 규모)'를 200km 떨어진 곳에서 원격 감시·제어하게 된다.
또한 기후변화 시나리오에 따라 강우량 예측을 통해 대청도에서 이용할 수 있는 수자원을 선택하고 수원의 상태에 따라 최적 처리공정을 적용해 안정적이고 경제적 운전을 가능하게 만든다.
 
이 외에도 대청도 독거노인 가정에 설치된 AMI(10개소)의 물 이용정보를 사회복지시스템과 연동해 독거노인들에 대한 생활안전을 체크하는 물 복지 서비스도 제공한다.
 
한편 영종도 운서지구 640개 스마트 수도 미터에서 들어오는 사용정보와 공급정보를 실시간으로 분석m 누수상황을 진단하며 압력계와 연동된 관로 파손 등 비상대응프로그램, 광학식 수질센서 등을 통한 품질관리 기능도 수행하게 된다. 또 수집되는 모든 실시간 데이터는 SWG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사용자에게 실시간으로 제공되며 사용자의 물 사용 패턴분석, 실시간 요금, 기간별 요금체크는 물론, 통합운영프로그램과 연계되어 있는 민원게시판을 통해 양방향 소통도 가능하게 해 질 높은 공급서비스를 제공한다.
염경택 SWG 연구단장은 "이번 사업이 범용성으로 개발되어 다양한 환경에 부합, 적용할 수 있도록 돼있는 만큼 물 생산과 운영, 효율적 관리에 큰 발전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"며 "이러한 기술이 국내·외로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전성수 행정부시장은 "이번 사업은 기후변화에 대비 물 비용 개선과 물 효율을 향상을 통해 물 부족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간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"면서 "앞으로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인천시가 첨단 물 관리를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길 바란다"고 당부했다. 
[아주경제]인천시, 똑똑한 물관리 아이콘이 되다! SWG통합운영센터 가동
[아시아투데이]인천시, 똑똑한 물관리 아이콘 ‘SWG통합운영센터’ 가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