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홍보마당 언론보도
2016-06-09
[이투데이]국토부, 물 부족 대청도에 스마트워터그리드 시범운영

국토부, 물 부족 대청도에 스마트워터그리드 시범운영

[이투데이 세종=이정필 기자]

▲대청도 다중수원 지능형 수처리 공정운영(국토교통부)
▲대청도 다중수원 지능형 수처리 공정운영(국토교통부)

국토교통부는 만성적인 물 부족 지역인 대청도에서 스마트워터그리드 시범운영을 2일 시작한다.
국토부에 따르면 스마트워터그리드는 물 부족 지역에 있는 한정된 수자원(지하수, 우수, 해수 등)을 이용해 가장 경제적인 수처리(수자원간 조합, 수질 개선 등)를 함으로써 활용목적에 맞는 수자원을 확보하는 기술이다.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물 수요를 분석・예측해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을 말한다.
스마트워터그리드 연구단은 국토부로부터 스마트워터그리드 연구개발 과제를 부여받아 2012년 7월 출범 이후 기술 개발에 매진해 왔다.
인천광역시 옹진군에 속한 대청도는 인천항에서 약 210km 떨어진 서해5도 가운데 하나로, 만성적인 물 부족 지역이다. 스마트워터그리드 연구단은 자체 개발한 수처리설비를 통해 대청도의 지하수뿐만 아니라, 해수, 우수, 기수 등 수원을 다변화해 목적에 맞는 수자원을 확보할 계획이다.
데모플랜트 설비 시범사업의 수처리설비 시범운영이 이뤄지면 1일 최대 100t의 물을 생산할 수 있다. 국토부는 대청도 시범사업을 계기로 스마트워터그리드 기술을 연구・발전시킴으로써 국내 물 부족 지역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.
자세히보기 CLICK
 
세종=이정필 기자 roman@etoday.co.kr
<저작권자 ⓒ 이투데이 무단전재/재배포 금지>
[아주경제]‘스마트워터그리드 기술’ 대청도서 첫 시범운영
[이데일리]만성 물부족 '대청도'…'스마트 워터그리드' 시범운영